산업뉴스

[디스플레이]위아래로 접히는 갤럭시 폴드 삼성전자, 새로운 형태의 폴더블폰 공개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-10-31 10:31 조회5회 댓글0건

본문

[한국금융신문 오승혁 기자]

 

삼성전자가 2세대 폴더블폰의 모습을 공개했다.

삼성전자는 29일(현지시간) 미국 캘리포니아 새너제이 컨벤션센터에서 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 동안 진행된 '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2019(SDC 2019)'에서 위아래로 접는 폴더블폰 콘셉트 이미지를 드러냈다.

삼성전자의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는 데칼코마니 나비의 이미지를 활용하여 기기를 홍보하여 한 대의 기존 스마트폰이 두 대의 크기로 펼쳐지는 듯한 모습을 보여주면서 좌우로 접히는 방식을 적용했었다.

삼성전자가 개발 중인 2세대 폴더블폰은 이와 달리 긴 화면을 위, 아래로 접는 방식을 적용하여 전혀 다른 폴더블폰의 등장을 예고한다.

정혜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프레임워크개발그룹 상무는 기조연설에서 "갤럭시 폴드는 시작에 불과하다"며 "폴더블폰의 새로운 폼팩터는 더 콤팩트하다"고 폴더블폰의 가능성에 대해 높이 평가했다.

갤럭시 폴드가 펼치면 7.3인치의 디스플레이를 제공하여 사용자가 넓은 화면으로 영상, 게임, 책 등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한 것과 달리 긴 화면을 위, 아래로 접는 시스템의 폴더블폰은 휴대성 및 실용성 측면을 집중 공략하여 시장에 등장할 가능성이 높다는 예측이 등장한다.

큰 화면으로 대표되는 갤럭시 노트가 노트 10 시리즈에서 갤럭시 노트10 플러스 모델을 역대 최대인 6.8인치로 출시하는 등 많은 스마트폰이 6인치 내외 크기로 화면이 커진 상황에서 반으로 접어서 휴대할 수 있는 스마트폰으로 '휴대폰'이라고 불리던 기기의 본질을 조명하는 것이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